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함체험관」 관람객 100만 명 돌파!··· 최고의 안보교육장 "자리매김"남녀노소 불문, 안보체헙시설로 인기몰이
지난 4일 2010년 개관 이후 9년 만에 관람객 100만 명을 돌파한 포항함체험관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함체험관이 지난 4일 2010년 개관 이후 9년 만에 관람객 100만 명을 돌파했으며 포항시가 이를 기념하기 위한 행사를 가졌다.

100만 번째 관람객은 어린이들의 안보교육을 위해 단체로 방문한 포항시 남구 대도동 소재 아이클유치원(원장 박정희) 유치원생 50명이 그 주인공.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은 100만 번째로 방문한 단체관람객 중 대표로 아이클유치원 원장에게 꽃다발과 기념품을 전달하고 유치원생들과 이번 환영행사에 참석한 해군동지회 회원 및 포항함 근무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포항함은 1984년 취역해 2009년에 퇴역한 1200톤급 함선으로 2010년 백령도에서 침몰한 천안함과 동일한 제원의 함정이며 2010년 6월 12일(포항시민의 날) 안보교육과 선상 병영체험 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해 포항시 남구 송도동 소재 동빈내항에 정박해 체험관으로 운영돼오고 있다.

포항함체험관에는 홍보관, 안보관, 故한주호 준위 동상, 어뢰발사관을 비롯한 외부장비 7개소 및 함교 외에 27개 격실 등을 둘러볼 수 있는 체험관과 故한주호 준위 일대기, 천안함 46인 전사자 추모 장소 등 천안함 추모관도 마련돼 관람객들이 참배와 헌화를 할 수 있고 일반인들이 육지에서 해군생활과 함상생활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또한, 포항함체험관은 최근 북한 핵문제 등과 관련해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중·고 학생들을 비롯한 각종 단체의 안보교육장으로 인기를 얻고 있으며 포항시민들 뿐만 아니라 타 도시에서도 많은 관람객들이 방문하고 있다.

포항함체험관은 관람료 없이 무료로 입장하며 관람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고 연중무휴로 운영하고 있다.

조현율 포항시 국제협력관광과장은 “그동안 많은 시민들이 포항함체험관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다”며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정기적인 안전점검과 함께 많은 관광객들이 포항함체험관을 방문할 수 있도록 홍보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