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경북교육청, 올해 다자녀 가정 학생 2876명에게 수업료 지원전국 최초로 다자녀 학생 학비지원 사업 시행… 올해 26억 8245만원 등 3년간 81억 7143만원 지원
경북교육청이 올해 다자녀 가정 학생 2876명에게 고등학교 수업료 26억 8245만원을 지원했다. <사진=경북교육청>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은아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올해 다자녀(셋째 이상) 가정 학생 2876명에게 고등학교 수업료 26억 8245만원을 지원했다고 8일 밝혔다.

다자녀 가정 학생에 대한 학비지원은 지난 2017년 경북교육청이 전국에서 최초로 실시했는데 자녀가 셋 이상일 경우 셋째 이상의 자녀가 고등학생이 되었을 때 입학금과 수업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역사회의 인구감소를 막고 다자녀 학생을 키우는 학부모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시작됐다.

올해 다자녀 학비 지원학생은 2876명으로 셋째 자녀가 2669명, 넷째 자녀가 177명, 다섯째 자녀가 25명, 여섯째 자녀 이상이 5명으로 나타났다.

이 사업이 처음 시행된 지난 2017년에는 2951명에게 26억 8901만원, 2018년에는 3095명에게 27억 9997만원을 지원했다.

손경림 재무정보과장은 “다자녀 학비지원은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다자녀 가정의 교육비 부담경감을 위한 사업으로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강은아 기자  roseekang@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