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영일만로타리클럽, 포항철길숲 관리 자원봉사 참여키로포항철길숲 자원봉사 업무 협약… 시민참여형 녹지관리 문화 확산의 마중물
이강덕 포항시장과 장재수 포항영일만로타리클럽 회장이 포항철길숲 자원봉사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지난 25일 포항시청 중회의실에서 국제로타리 3630지구 포항영일만로타리클럽과 포항철길숲 자원봉사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식은 시민들의 참여에 의한 도시숲 관리를 통해 숲에 대한 시민사회의 주인의식을 함양하고 지속가능한 녹지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약을 체결한 국제로타리 3630지구 포항영일만로타리클럽은 1992년 3월 창립된 봉사단체로 160여 명의 회원이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포항영일만로타리클럽은 포항철길숲 6.6km 구간 중 남구 대잠동에 위치한 음악분수에서 북구 득량동 그린웨이텃밭까지 약 400m 구간에서 잡초제거, 물주기 등 녹지관리와 환경 정화활동, 시민 계도활동 등을 매월 2회 실시하게 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시의 주인은 시민인 만큼 숲을 잘 가꾸기 위해서는 시민 스스로가 도심의 숲과 녹지를 내 것처럼 소중히 관리하는 마음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이 시민이 참여하는 녹지관리 문화가 확산되는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포항시와 시민사회가 함께 노력하자”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GreenWay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추진과 시민참여문화 확산을 위해 도시숲 관리에 자원봉사단의 참여를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220여 명의 시민이 철길숲 관리 자원봉사에 참여하고 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