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靑 하명 수사 의혹 연루' 전직 민정비서관실 행정관 숨진 채 발견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주영 기자 =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휘하에서 근무한 검찰 출신 민정비서관실 행정관 A 씨가 1일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TV조선 뉴스화면 캡처>

이날 오후 서울 서초구의 한 사무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A 행정관은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의 메모를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A 행정관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울산지방경찰청이 김기현 전 울산시장 주변의 비위 혐의를 수사한 일과 관련해 불거진 ‘청와대 하명 수사 의혹’과 관련, 이에 연루됐다고 지목된 인물이다. 

경찰은 주변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강주영 기자  dodi_78@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