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공연·전시
창작 뮤지컬 「형산강 자전거」, 포항 시민연극단 정기공연 무대 오른다제1회 포항문화재단 희곡공모 당선작… 오는 15일 오후 5시 시청 대잠홀서 막 올라
포항문화재단 시민연극단이 오는 15일 하반기 정기공연인 창작 뮤지컬 ‘형산강 자전거’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문화재단은 오는 15일 일요일 오후 5시, 포항시청 대잠홀에서 ‘포항문화재단 시민연극단(이하 시민연극단)' 하반기 정기공연인 창작 뮤지컬 ‘형산강 자전거’의 막을 올린다.

올해 출범한 시민연극단의 2019년을 마무리하는 하반기 정기공연 뮤지컬 ‘형산강 자전거’는 올해 처음으로 개최한 ‘제1회 포항문화재단 희곡공모’ 당선작이다.

포항문화재단은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지역문화 콘텐츠를 발굴하고 공연제작의 플랫폼 기반을 다지기 위해 포항을 소재로 한 희곡을 전국을 대상으로 공모했으며 그 결과 포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정혜 작가의 ‘형산강 자전거’가 당당히 당선작으로 선정됐다.

2011년 ‘전태일 문학상' 소설부문에서 수상한 이후 최근 ‘구룡포 프리덤’, ‘칠성천 오동낭구’ 등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정혜 작가의 ‘형산강 자전거’는 1970년대 초 포항시내 중앙통 대흥동에 실제로 존재했던 신선소주 공장사택 마당식구들이 겪은 가난하지만 희망으로 가득했던 민초들의 삶을 담은 스토리이며 지역의 색깔과 포항 말의 맛을 잘 살린 작품이라는 평이다.

한편, 포항문화재단은 지난 10월 뜨거운 반응과 함께 성공적으로 공연을 마쳐 한국문화예술회관 연합회가 주관하는 ‘2020년 국공립 우수공연’에 선정된 창작 뮤지컬 ‘강치전’을 비롯해 이번 ‘형산강 자전거’까지 2019년 한 해 활발히 지역문화 콘텐츠 발굴과 제작에 힘을 쏟아왔다.

차재근 포항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우리 포항의 콘텐츠로 발굴하고 제작한 뮤지컬을 예술교육을 통해 다듬어진 평범한 포항시민연극단이 무대에 올리는 뜻깊은 작품”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의 문화콘텐츠 개발과 시민들의 예술참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창작뮤지컬 ‘형산강 자전거’는 전석 무료이며 지정좌석제로 사전예약이 필수이다.

관람료 대신 음식물을 제외한 생필품을 기부 받아 공연 종료 후 사회복지시설 등에 나눔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사전 예약문의는 포항문화재단 공연전시팀(054-289-7910)으로 하면 된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