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경북교육청, 농산어촌 작은 학교 수업 확 바꾼다!2020학년도 경북형 공동 교육과정 운영계획 발표
경북교육청이 농산어촌 지역의 학령인구 감소에 따른 ‘2020학년도 경북형 공동 교육과정 운영계획’을 발표했다. <사진=경북교육청>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은아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7일 농산어촌 지역 학령인구 감소에 따른 다양한 학교 교육과정 운영모델을 준비해 ‘2020학년도 경북형 공동 교육과정 운영계획’을 발표했다.

이 사업은 농산어촌 학교의 학생 수 감소와 소규모화에 따른 교육과정 정상운영과 양질의 학습경험을 통한 교육격차 해소가 목적이다.

2019학년도 2학기 시범운영을 기반으로 교육환경의 변화와 학교현장의 요구를 반영해 공동수업형, 도·농 교류형, 원격 화상수업형, 초-중 연계형 등 다양한 형태로 운영한다.

오는 17일까지 공동수업형 25개 학교군 50교 내외, 도・농 교류형 10개 학교군 20교, 초-중 연계형은 5개 학교군 10교, 원격 화상수업형은 10개 학교군 총 20학급을 선정해 해당 학교와 학급에 학교군별 총 1천만 원에서 2천만 원의 예산을 지원한다.

특히, 2020학년도 경북형 공동 교육과정은 지금까지 학교 단위의 운영방식에서 한 걸음 나아가 학급 단위까지 확대된다.

<사진=경북교육청>

공동수업형은 지난 10년간 운영해 온 농산어촌 공동 교육과정사업을 기반으로 소규모 학교 간 교육과정 협력운영과 인적·물적 자원을 공유하며 도・농 교류형은 도시와 농산어촌 학교(급) 간 공동수업과 교류 체험활동을 하게된다.

원격 화상수업형은 지역적 한계 극복을 위해 화상수업 시스템 구축으로 수업 공유를 통해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소통함으로써 학습 내실화를 꾀한다.

초-중 연계형은 초-중학교 간 공동수업과 체험활동 교육과정 연계 운영을 통해 학교급 간 학습환경 격차를 줄이고 교육과정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는 것이다.

더불어 다양한 공동 교육과정과 소규모 학교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학생-교사 간 친밀성 기반 수업 연구학교(울진 온정초등학교)를 운영해 경북교육청의 우수사례를 전국적으로 확산할 계획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2020학년도 경북형 공동 교육과정 운영 사업을 통해 농산어촌 작은 학교 교육과정을 획기적으로 바꿈으로써 작은 학교의 장점을 극대화하고 단점을 보완해 작지만 강한 학교 육성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강은아 기자  roseekang@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