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
경북도의회, 「2020년 신년교례회」 열어··· "새로운 경북의 미래, 도민과 함께!"도청 화백당서 주요 기관·단체장, 언론인 등 참석한 가운데 개최… 풍요·번영·기회의 상징인 흰 쥐의 기운으로 도민들의 살림살이 넉넉해지고 풍성해지길 기원
경상북도의회는 7일 도청 화백당에서 '2020년 신년교례회'를 개최했다. <사진=경북도의회>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유진 기자 = 경상북도의회(의장 장경식)는 7일 경북도청 화백당에서 장경식 의장과 도의원들을 비롯해 이철우 경북도지사, 임종식 경북교육감, 박건찬 경북경찰청장, 김학동 예천군수 등 도내 주요 기관·단체장과 언론인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신년교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도립교향악단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장경식 의장의 신년인사와 주요 내빈들의 축사에 이어 시루떡 자르기와 신년하례,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경상북도의회에서는 이번 행사를 통해 경자년 새해를 맞이해 도민의 삶에 한 발짝 더 다가서서 함께하는 의회상을 구현하고 유관 기관·단체와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도민의 역량을 한 데 모으고 경상북도가 힘차게 도약하는 한 해를 만들자는 각오를 새롭게 다졌다.

장경식 경상북도의회 의장은 새해인사를 통해 “2020년은 흰 쥐띠의 해로 풍요와 번영, 기회를 상징하는 흰 쥐의 기운이 올 한 해 모든 도민들의 살림살이를 보다 넉넉하게 하며 이로 인해 온 도민이 풍성해는 한 해가 되길 바란다”고 덕담을 전했다.

이어 "제11대 도의회가 도민의 복리증진과 더불어 모든 도민이 행복한 경북을 위해 견제와 균형의 원칙 아래 대의기관으로서 제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며 겸허하고 낮은 자세로 도민들의 삶의 현장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해왔다”고 평가하며 동료의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특히, 제11대 도의회는 2018년 출범 이후 새로운 생각과 새로운 행동을 통해 새로운 의회로 거듭나 온 만큼 "앞으로도 변화와 혁신의 중심에 서서 새로운 경북의 미래를 도민과 함께 열어 나가자"고 주문했다.

아울러 올해가 “새마을운동 50주년이자 6.25전쟁 70주년으로 대구경북 관광의 해, 제101회 전국체전 등 대규모 행사들이 경북에서 개최되는 중요한 해”임을 강조하며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서민경제 활성화 △저출생 극복 △지방분권과 자치법 개정 △4차 산업시대 신성장산업 육성 등 "미래경북이 먹고 살 기반을 튼튼히 해 나가는 데 모든 에너지와 역량을 집중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유진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