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경제
청와대 설 선물 '전주 이강주·양양 한과·김해 떡국' 내놔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호준 기자 = 청와대가 올해 설 선물로 전북 전주의 이강주(또는 꿀), 강원 양양의 한과, 경남 김해의 떡국 떡 등 지역 특산물 3종 세트를 준비했다.  

<2020년 청와대 설 선물. 사진=청와대 제공>

10일 청와대는 "문 대통령 내외는 설 명절을 맞아 각 분야에서 국가를 위해 헌신하는 분들과 국가 유공자, 사회적 배려계층 등 약 1만 4000여 명에게 설 선물을 보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설 선물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등 대응 관계자, 도헬기 순직 소방대원, 일본 수출 규제 대응 관계자에게 전달된다.

또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등 신남방정책 협력자와 노인복지업무 종사자, 보육교사 등 사회복지업무 종사자를 포함해 국가와 사회발전을 위해 헌신하신 각계 원로, 국가유공자 가족, 의사상자 등 1만4천여 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카드를 통해 "서로를 응원하고, 가족을 응원하고, 자신을 응원하며, 2020년, 새로운 100년의 희망이 시작되길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호준 기자  hjlee3317@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