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경북교육청, ‘찾아가는 해외 현지 졸업식’ 그 두 번째 이야기글로벌 현장학습 파견으로 인한 학교 졸업식 불참 학생 대상… 호주 시드니 현지서 졸업식 거행
경북교육청이 지난 10일 멜버른에 이어 13일 시드니에서도 ‘찾아가는 해외 현지 졸업식’을 가졌다. <사진=경북교육청>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원화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글로벌 현장학습과 해외 취업으로 학교 졸업식에 참석하지 못하는 직업계고 학생을 대상으로 지난 10일 멜버른에 이어 13일 시드니에서도 ‘찾아가는 해외 현지 졸업식’을 가졌다.

호주 시드니 컨벤션센터에서 거행된 시드니 해외 현지 졸업식에서 임종식 교육감은 조리, 보육, 보건, 용접 분야의 특성화고 5교, 22명의 학생들에게 졸업장을 수여했다.

이날 참석한 학생들은 지난해 10월 글로벌 현장학습으로 호주에 파견돼 3개월간의 직무교육과 현장실습을 마치고 전문기술기능인을 목표로 시드니의 레스토랑, 보육기관, 용접 산업체에 취업해 근무하고 있으며 조리 분야 15명은 국제통용자격 조리과정 2기로 고등학교 1학년때 선발돼 국내에서 호주 RTO 교육기관(CSA)의 교육과정을 수료하고 글로벌 현장학습 기간 중인 지난 7일 마지막 평가를 받고Certificate IV in Asian cookery, Diploma of Hospitality Management 자격을 취득했다.

국제통용자격 조리과정을 이수하고 Choice Sushi에 근무 중인 김나영 학생은 “호주 시드니에서 졸업식을 하고 교육감께 졸업장을 받을 줄은 상상도 못했다”면서 “학교 졸업식에 참석하지 못해 아쉬웠는데 시드니에 있는 경북지역의 친구들과 함께 졸업식을 하게돼 내가 아주 소중한 사람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국제통용자격과정,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 등 내실 있는 글로벌 현장학습으로 특성화고 학생들의 직업생태계 영역을 확장했다”면서 “앞으로도 학생들이 해외에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원화 기자  kkskw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