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비주얼뉴스
철 없는 매화, 아직은 겨울이건만...포근한 겨울 날씨에 포항시청 인근 매화 활짝 펴
포근한 겨울 날씨 탓에 봄을 알리는 꽃인 매화가 포항시청 인근에서 활짝 펴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근한 겨울 날씨가 지속되는 가운데 29일 대잠동 포항시청 인근에서 봄을 알리는 꽃인 매화가 활짝 피어 있다.

매화의 꽃말은 ‘고결, 충실, 인내, 결백’이며 매화나무는 꽃이 피는 시기에 따라 각기 다른 이름으로 불리는데 추운 날씨에 피는 것을 ‘동매(冬梅)’라고 부른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