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시, 발 빠른 대처로 "안전도시 포항" 지켜냈다!17번째 확진자 접촉한 시민 격리 해제… 호흡기 이상, 고열 등 특이증상 발현 없어 8일 0시 기해 해제
포항시청 [구성=신세계보건복지통신]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지난 달 24일 낮 12시 40분 서울발 포항행 KTX를 이용하다 동대구역에서 하차한 17번째 확진자와 접촉한 포항시민 2명이 격리조치 된 바 있다.

질병관리본부에서는 17번째 확진자와 같은 객실차량을 이용한 접촉자 중 2명이 포항시민임을 포항북구보건소에 통보했고 북구보건소는 접촉자 2명의 신원을 신속하게 확인 후 발 빠르게 해당가정을 방문해 발열 체크, 청진 등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살균소독제, 폐기물 봉투, 체온계를 배부했다.

7일 오전 격리해제를 위해 보건소 역학조사반이 한 번 더 해당 가정을 방문, 동거가족 모두 체온을 측정하고 호흡기‧고열 등에 대한 특이증상을 살펴봤지만 현재까지 이상증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포항시는 두 사람 모두 발열, 호흡기 등 관련증상이 없고 건강상태가 양호한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진단검사 대상자가 아니므로 최대잠복기 14일이 경과하는 2월 8일 0시 이후 격리가 해제됐다고 밝혔다.

포항시 관계자는 “시민들에게 비누로 30초 이상 꼼꼼하게 손 씻기, 기침할 때 옷소매로 입과 코 가리기, 기침 등 호흡기 이상증상 시 마스크 착용하기, 의료기관 방문 시 해외여행력 알리기 등 예방활동수칙을 적극 홍보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