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현장
'음주운전 물의' 최충연, 2020 시즌 아웃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연 기자 =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었던 삼성 최충연의 징계가 11일 확정됐다.

<삼성라이온즈 투수 최충연. 사진=스포티비 캡처>

이날 KBO 상벌위원회는 삼성 라이온즈 투수 최충연에 대해 규약 151조 품위손상행위 규정에 의거한 50경기 출전 정지, 제재금 300만원, 봉사활동 80시간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앞서 삼성구단은 KBO와 별도로 구단 자체 징계를 내린 바 있다. 출전 정지 100경기, 제재금 600만 원이다. 이에 따라 최충연은 총 150경기의 출전이 금지돼 사실상 2020년 시즌 전 경기에서 아웃된 셈이 된다.

한편 최충연은 지난달 24일 새벽 대구 시내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됐다. 당시 경찰이 측정한 그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36%로 알려졌다.

김연 기자  lotuskim0@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