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이슈포커스
경북교육청, ‘코로나19’ 극복 대책 발표··· 각급 학교 개학 1주일 연기임종식 교육감, 긴급 기자회견 가져
임종식 경북교육감이 24일 ‘코로나19’ 경보수준이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고 긴급 기자회견을 가졌다. <사진=경북교육청>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원화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24일 ‘코로나19’ 감염병 위기 경보수준이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새로운 국면에 들어선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고 긴급 기자회견을 가졌다.

임종식 교육감은 기자브리핑을 통해 현재 경북지역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학생안전을 우선적으로 확보하기 위한 비상대책으로 개학을 1주일 연기한다고 밝혔다.

유치원 707원과 각급 학교 932교(초 473교, 중 259교, 고 185교, 특수학교 8교, 기타 7교)의 개학을 당초 3월 2일에서 3월 9일로 1주일 연기하고 개학 연기에 따라 학교는 여름‧겨울 방학을 조정해 수업일을 우선 확보하기로 했으며 휴업이 장기화 될 경우 법정 수업일수의 10분의 1 범위(유치원 18일, 초·중등학교 19일) 내에서 감축할 수 있는데 교육부와 협의해 향후 상황을 고려해 추가적인 개학 연기 조치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개학을 연기하더라도 교직원은 정상 출근해 개학준비와 방역활동을 지속 추진하고 학생들의 학습공백이 없도록 EBS방송, 내친구교육넷의 경북e학습터, 한국교육개발원과 연계한 온라인 수업 등 가정에서 학습이 가능한 콘텐츠를 안내할 계획이며 유치원과 초등학교의 돌봄교실은 희망자에 한해 운영해서 맞벌이 가정의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돌봄공간은 방역관리를 철저히 해 돌봄이 필요한 가정을 대상으로 소규모 돌봄을 실시하며 지자체와 연계한 ‘긴급아이돌봄서비스’도 안내할 계획이다.

아울러 다문화가정 학생에 대한 특별지원과 저소득층에 대한 급식지원방안 등에 대해서도 구체적인 대책을 세우기로 하고 학교 방역물품 구입을 위해 특별교부금과 예비비 35억 원을 지원하며 286개 보건교사 미배치 학교에 보건교육과 예방을 위해 간호사 인력을 채용한다.

경북 관내 27개 도서관은 전체 휴관토록 했으며 학원과 교습소는 전체 5604개원 중 28%인 1547개원이 이미 휴원 중인 상태로 앞으로 전체를 휴원하도록 권장하기로 했고 각종 수학여행, 수련활동, 현장체험학습 등은 4월 이후로 연기하고 운동부 학생선수는 대회출전과 훈련을 중지하고 가정에서 개인훈련 프로그램을 제공받아 경기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한, 경북교육청과 교육지원청, 학교 단위로 ‘특별생활지도팀’을 구성해 학생들의 이동상황 파악과 PC방 등 학생들의 출입이 잦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생활지도도 펼칠 계획이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학생의 안전을 위해 방역을 강화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신학기 교육과정이 운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면서 “가정에서도 자녀나 가족이 의심환자와 접촉하거나 기침, 발열 등 호흡기 감염증상이 있으면 지체 없이 학교로 통보해 공동대응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원화 기자  kkskw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