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포항에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총 13명으로 늘어2차, 3차 감염 발생 확산추세... 발생지역 방문 등 지역 간 이동 자제 강력 권고
지난 24일 이강덕 포항시장과 유관기관장들의 합동 기자회견 모습.<사진=포항시>

[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로 발생하면서 지역의 확진자 수는 총 13명으로 늘었다.

추가 확진자 중 1명은 포항시 북구에 거주하는 25세 여성으로 신천지교인이며 21일에 두통과 미열 등 첫 증상이 나타났으며 이에 23일 검채를 실시한 결과, 25일 오전에 확진판정을 받고 현재 가족 3명과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황이다.

앞서 확진자로 밝혀진 포항시 남구의 57세 여성은 지난 22일 확진판정을 받은 480번 확진자(현재 포항의료원 입원 중)의 어머니로 22일 이후 자가에서 격리돼 오던 중 체온이 37.5℃까지 오르는 등 발열증세가 나타나 검진 결과 24일 저녁에 확진판정을 받고 나머지 가족 2명과 함께 자가격리 중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해외를 방문하지도 않은 확진자들을 중심으로 2차, 3차 감염현상이 전국적으로 나타나고 있다”면서 “지역 간 이동은 물론 다중이 모이는 모임이나 행사를 자제하거나 가급적 취소하고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달라”고 요청했다.

포항시는 특히, 기침이나 발열, 코막힘 등 이상증세가 발생할 경우에 바로 병원을 찾지 말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나 인근 보건소에 연락해 조치에 따라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김종철 2020-02-26 09:13:57

    증상이 비슷해서 혹시나해서 검사할려고 하니 관할 보건소에서 일반병원가서 약 타먹으라는데 이건 뭐 병을 더 키우는거 밖에 안되는 듯하네요
    그리고 국가 비상사태인데 이게 왜 의료보험 적용이 안되나요? 막말로 돈 없는 사람은 검사도 못 받나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