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포항시, 관내 신천지 신도 1594명 전원 검사 완료··· 16명 양성판정주민불안 해소 위해 신천지 교인에 대한 모니터링은 지속… 신천지 관련시설 29개소 임시폐쇄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관련 시설물 찾아 폐쇄조치할 계획"
포항시 관계자들이 신천지 관련시설을 조사한 후 임시폐쇄조치를 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12일 관내 신천지 신도 1594명을 대상으로 검체 채취를 완료했으며 그 결과 16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포항시는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2월 27일부터 지난 6일까지 포항 신천지 신도 1594명을 대상으로 전화 모니터링, 자가격리와 함께 검체 의뢰를 수차례 요구해 12일 완료했으며 앞으로도 주민불안 해소를 위해 지역 내 신천지 교인에 대한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신천지 관련시설 29개소를 임시폐쇄했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관련 시설물을 찾아 폐쇄조치할 계획인데 이를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밖에도 신천지와 관련된 자들은 자발적으로 남․북구보건소를 방문해 조사와 검사에 협조해주길 바란다”라며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다중이용시설 방역을 강화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다 쏟겠다”라고 말했다.

<관련사진 있음> 포항시 관계자가 신천지 관련시설을 조사한 후 임시폐쇄를 하고 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