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
홍준표, 대구에 '무소속'으로 출마한다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주영 기자 = 홍준표 자유한국당(현 미래통합당) 전 대표가 4·15 총선을 앞두고 양산을 출마를 포기한다고 밝혔다.

사진=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페이스북 캡처

홍 전 대표는 12일 경남 양산시에 있는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양산을 출마를 포기하고 통합당 현역이 없는 대구 지역구에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협잡에 의한 공천 배제는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고 결코 승복할 수 없어 양산을 무소속 출마를 깊이 검토했다"며 "상대 당 후보를 도와주는 꼴이 될 수 있어 대구로 옮기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어 "양산에서 제가 물러섰음에도 미래통합당 후보가 패배한다면 이는 전적으로 당 지도부와 공관위원장의 책임"이라며 "양산을 떠나더라도 양산의 따뜻한 마음은 잊지 않을 것이며 고개 숙여 깊은 감사의 인사를 올린다"고 덧붙였다

당초 홍 전 대표는 고향이 있는 밀양·의령·함안·창녕에 출마하려던 가운데, 수도권 험지 출마를 요구한 공관위와 갈등을 빚어왔다. 

이후 양산을 출마로 타협안을 제시하며 나동연 전 양산시장 등과 경선을 치렀으나 컷오프됐다. 

강주영 기자  dodi_78@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