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 대구 수성을 무소속 출마 선언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주영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현 미래통합당) 대표가 오는 17일 대구 수성을 무소속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고 밝혔다.

<사진=MBC 뉴스화면 캡처>

홍 전 대표는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화요일(17일) 오후 2시에 대구 수성못 이상화 시비 앞에서 대구 (출마) 선언문을 밝힐 것"이라고 썼다.

홍 전 대표는 "25년 헌신한 이 당을 잠시 떠나 무소속으로 출마한다는 것 자체가 모험이고 협잡에 의해 막다른 골목에 처했지만 이번 총선은 피할 수 없다"며 "대구 수성을에서 대구 시민들의 시민 공천으로 홍준표의 당부를 묻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문 정권을 타도하고 20222년 정권 탈환의 선봉장이 될 것"이라며 "탈당은 무소속 후보 등록하기 직전인 3월 25일에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 길을 선택할 수밖에 없는 저를 부디 이해해 주시기 바란다. 반드시 승리하고 원대 복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홍 전 대표는 경남 밀양·창녕·함안·의령 선거구에 출마하려 했으나 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서울 출마를 권유하면서 갈등을 빚었다. 이 선거구에는 홍 전 대표의 고향(창녕)이 포함돼 있다. 

이후 홍 전 대표는 경남 양산을 출마 의사를 밝혔으나, 공관위는 지난 5일 홍 전 대표를 컷오프(공천배제)했다. 이에 반발한 홍 전 대표는 무소속 출마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주영 기자  dodi_78@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