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보건복지
대구 제이미주병원 코로나19 무더기 확진 잇따라

[대구=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주영 기자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온 대구 제이미주병원에서 8명이 추가로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30일 기준 제이미주병원 확진자는 총 83명으로 늘었다.

<사진=KBS 뉴스화면 캡처>

30일 대구시에 따르면 제이미주병원 종사자는 72명, 환자는 286명으로 집계되고 있다. 확진자 83명 가운데 현재 79명이 조치돼 치료를 받는 중이며, 의료진은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코호트 격리 중이다. 

제이미주병원은 앞서 대구경북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일어난 대실요양병원과 같은 건물을 사용하고 있다. 현재까지 정확한 감염 경로는 밝혀지지 않았으나, 같은 건물을 사용한만큼 대실요양병원과의 연관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김종연 대구시 감염병관리지원단 부단장은 코로나19 정례 브리핑에서 "정신병원 특성상 창문을 열 수 없는 밀폐된 공간이라 환기가 어려운 상황"이라며 "공기 전파 가능성을 전혀 배제할 수는 없지만, 비말 전파 가능성을 더 높게 본다"고 설명했다.

강주영 기자  dodi_78@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