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공연·전시
대구오페라하우스, 코로나 이겨낼 '광장콘서트' 개최

[대구=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지은 기자 =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오는 16일과 6월 20일 야외음악회 '함께해요 대구! 오페라 광장콘서트'를 개최, 코로나19 유행의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 분위기를 환기하고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치유하기 위해 나선다.

사진=대구오페라하우스 제공

대구오페라하우스는 이 공연을 시작으로 5월과 6월 두 달간 대구 전역에 소규모의 ‘찾아가는 음악회’를 진행, 대구를 다시 아름다운 음악이 흐르는 도시로 탈바꿈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공연은 2월 15일 발레 '백조의 호수'를 공연한 이후 3개월 만에 진행되는 대구오페라하우스의 기획공연인 동시에 전무했던 지역 공연문화의 불꽃을 다시 살려내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는 점에서 기대와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대구시민을 위한 문화사업에 써달라"는 지역 독지가의 기부금 기탁으로 준비된 이번 음악회는 지역에서 활동하는 지휘자 황원구가 지휘와 해설을 함께 하고 지역 유명 성악가들과 대구오페라하우스 상주단체인 디오오케스트라, 대구오페라콰이어가 출연해 더욱 풍성하고 수준 높은 연주를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가 5월 5일 정부지침보다 강력한 ‘대구형 방역’ 방침을 발표한 이후 처음으로 진행되는 공연인 만큼, 대구오페라하우스는 방역전문가를 배치, 공연장소를 소독하고 긴급상황을 대비하여 의료진을 초청하는 등 시민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극장 내부가 아닌 대구오페라하우스 야외광장에서 진행될 이날 공연에서 객석은 무대로부터 4m 이상 떨어진 자리에 설치되며 객석 사이는 2m의 간격이 유지된다. 이외에도 관객과 연주자 대상 발열 체크, 손 소독제 비치 등 안전 수칙 준수를 최우선으로 공연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박인건 대구오페라하우스 대표는 “공연예술을 사랑하는 대구시민의 마음을 위로하고 지역 문화예술계의 정상화를 기원하며 준비한 공연”이라며 “관객 여러분이 안심할 수 있는 ‘청정 공연’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은 기자  xin.jk87@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