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포항시새마을회,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 겪는 농가 일손 보태
포항시새마을회가 일손 부족을 겪고 있는 기계, 기북, 신광 지역의 사과 적과작업을 실시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새마을회는 영농철 일손 부족을 겪고 있는 농가를 방문해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전개했다.

지난 20일 정경애 포항시새마을회 부녀회장을 비롯한 부녀회원 100여 명은 기계, 기북, 신광 지역의 7개 농가에 인원을 배분해 사과 적과작업을 실시했다.

최현욱 새마을회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외국인 근로자를 구하기도 힘들어 근심이 많은 농민들을 돕기 위해 일손돕기 활동을 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해 적기 영농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 돕기를 위해 새마을지도자들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