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포항시 어린이집, 추가 준비기간 거쳐 6월 8일 전면 개원키로당초보다 1주일 연기... 방역관리 강화 및 철저한 점검으로 완벽한 안전 확보 후 개원
포항시가 당초 6월 1일로 계획됐던 어린이집 휴원 해제를 일주일간의 추가 준비기간을 거쳐 6월 8일에 하기로 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보건복지부가 당초 6월 1일로 계획했던 어린이집 휴원 해제와 관련해 일주일간의 추가 준비기간을 거쳐 6월 8일에 전체 개원하기로 했다.

포항시의 이번 결정은 전국 단위의 휴원 해제 대신에 지역별로 휴·개원을 결정한데 따른 것으로 재개원 상황에 맞는 대응지침을 충분히 안내해 철저한 방역과 대응지침 준수를 통해 어린이 모두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어린이집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이에 따라 포항시는 1일부터 7일까지 일주일의 준비기간 동안 보육교직원에 대한 감염병 예방교육 강화, 방역물품(마스크, 손소독제, 체온계 등) 비치, 내·외부 일제방역 실시, 재원 어린이 건강상태 파악, 어린이집연합회 간담회 실시 등 어린이집 대응지침 준수여부에 대한 현장점검을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현재 포항시의 390개 어린이집에는 어린이 10,702명과 보육교직원 3,044명이 소속돼 있으며 그동안에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긴급보육을 실시하고 있는 가운데 현재 70%대의 이용률에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어 사실상 대부분 긴급보육을 통해 등원하고 있는 상황이다.

최규진 포항시 복지국장은 “일주일간의 추가 준비기간 동안 방역 등에 철저를 기하는 한편, 재개원 후에도 어린이집 기본방역지침을 준수하고 방역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어린이집 환경을 만들어가기 위해 모든 면에서 최선을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포항시는 노인들이 이용하는 경로당과 노인복지회관 등을 오는 6월 22일에 운영을 재개할 계획인 것으로 밝혔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