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2020년 포항시 '양성평등상' 수상자에 박해숙·안혜정 씨 선정
(왼쪽) 박해숙 회장과 (오른쪽) 안혜정 교수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지난 3일 시청 연오세오실에서 포항시 양성평등위원회를 열고 2020년 포항시 양성평등상을 심의한 결과 박해숙·안혜정 씨를 올해의 양성평등상 수상자로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박해숙 수상자는 ▲경상북도 여성단체협의회장과 포항YWCA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포항시여성단체협의회 후원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주요 공적으로는 ▲경상북도 여성단체협의회장으로 활동하면서 여성의 권익증진과 능력개발 사업을 적극 추진해 여성단체 활성화 및 양성평등 문화 확산에 기여 ▲포항YWCA회장, 경북YWCA협의회장을 역임하며 여성의 인권과 가치가 존중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사업 전개 ▲포항YWCA가정폭력상담소를 안정적으로 운영해 사각지대 여성 보호 ▲여성취업 불모지인 포항에서 실업자 재취업훈련, 고용촉진 단기적응훈련, 여성취업상담실 운영 등을 통해 여성의 자아실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여성 전문인력을 양성하는데 기여한 공적 등이 있다.

안혜정 수상자는 ▲35년간 선린대학교 간호학부 교수로 근무해왔고 현재 간호학부 학부장으로 재직 중이며 포항시여성단체협의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주요 공적으로는 ▲선린대학교 교수로 재직하면서 약 5,000여 명의 전문직 간호사를 배출해 간호사들이 지역사회의 건강을 담당하는 전문직 여성리더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기여 ▲간호사회 회장으로서 간호사들의 권익을 향상시키고 여성들의 일자리 확대 및 간호사회 양성평등 문화 확산 ▲여성단체협의회 회원으로 활동하면서 지역 여성들의 권익신장과 양성평등 문화 확산에 기여 ▲손편지로 전국에 호소문을 내는 등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및 치료에 적극 참여해 간호사 위상 제고에 기여한 공적 등이 있다.

이상과 같이 두 사람은 여성으로서 지역사회에 기여한 헌신적 공적을 인정받아 이번 포항시 양성평등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편, 포항시 '양성평등상'은 포항시 양성평등기본조례 제45조~제47조에 규정돼 있으며 1회부터 18회까지는 '포항여성상'으로 수상해왔으나 2017년 이후 실질적 양성평등 실현이라는 여성정책 패러다임의 변화로 조례를 개정해 '양성평등상'으로 시상하고 있다.

시상은 오는 9월 11일 '제25회 양성평등주간 기념식'에서 시행될 예정이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집어쳐라 2020-06-06 00:41:38

    양성평등 웃기고 있네!남자가 더 역차별 받는 나라에서 양성평등이라면서 여자만 더 챙기는구나.
    좆달고 태어난게 죄가 되는 좆같은 나라!   삭제

    • 양성평등이라면서 2020-06-04 19:05:08

      상은 여성단체 여성운동가, 여성만 받네 ㅋ 양성평등스럽네 진짜 ㅎ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