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경제
포항시, 태풍피해 과수농가 지원 나서··· 낙과사과 1900톤 "긴급수매"예비비 포함 긴급예산 4억7천만원 투입‥. 20kg기준 9만4천 상자 수매
대구경북능금농협 기계농산물유통센터에서 낙과사과 수매를 진행하는 모습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연이은 태풍의 내습으로 인해 강풍으로 많은 피해를 입은 과수농가를 돕기 위해 지난 4일부터 능금농협에서 낙과사과 수매를 진행하고 있다.

포항시는 지난 4일부터 예비비 등 예산 4억7천만원을 투입해 낙과사과 1900톤을 수매하고 있으며 가격은 20kg기준 8천원으로 포항시가 5천원을, 능금농협이 3천원을 부담한다.

이번 낙과 수매는 능금농협 기계농산물유통센터, 포항시농산물도매시장에서 진행 중이며 다른 지역에 비해 포항지역의 과수피해가 커 능금농협조합장을 비롯한 전 직원이 주말도 반납한 채 수매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또한, 서포항농협도 지역 과수농가들의 어려움을 돕기 위해 저온창고를 개방하고 자체보유 중인 지게차 3대, 톤백 200장과 인력 10명을 동원해 능금농협 낙과 수매를 지원하고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올해는 봄철 이상기온으로 인한 저온피해, 긴 장마로 인한 각종 병해충 피해에다 태풍으로 인한 과수 도복, 낙과피해 등으로 과수농가로서는 정말 힘든 상황이지만 이번 사과수매가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