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비주얼뉴스
포항 영일대장미원, 'LED 장미'로 새로운 숨결 불어넣었다"내년 2월말까지 형형색색 LED 조명경관으로 장미의 화려함 대신할 것"
포항 영일대 LED장미원 야경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의 명소로 자리잡은 영일대장미원이 겨울을 맞아 LED장미원으로 새롭게 변신한 모습을 선보인다.

포항시는 12월초부터 동절기를 맞아 영일대장미원에 식재된 장미의 생육을 조절하기 위한 전정작업을 실시한 후 2300여 본의 LED장미 경관조명을 설치해 LED장미원으로 탈바꿈시켰다.

지난해 설치했던 조명기구들을 최대한 재활용해 우선 비용을 절감하고 부족한 조명기구는 보완해 예년보다 더욱 다채로운 외관으로 조성된 LED장미원이 화려한 아름다움을 뽐내며 동절기에 자칫 삭막해보일 수 있는 장미원에 새로운 숨결을 불어넣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포항시 금창석 녹지과장은 “영일대 주변의 야간경관과 잘 어우러질 수 있는 공간으로 연출해 방문객들이 친근하고 따뜻한 장미원으로 느낄 수 있도록 하는데 주안점을 뒀다”며 “LED장미원의 따뜻한 불빛이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시민들의 마음에 작은 위안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영일대 LED장미원은 내년 2월말까지 운영할 예정이며 3월부터는 다시 사계장미 5800본을 키워 장미의 본색을 시민들에게 보여줄 예정이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