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경제
포항사랑상품권, 18일부터 10% 특별할인행사··· "퍼뜩 오이소~"코로나19 예방 위해 ‘출생연도 끝번호 홀짝제’로 판매
이강덕 포항시장이 시민들에게 직접 포항사랑상품권을 판매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18일부터 2021년도 포항사랑상품권 판매를 개시하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출생연도 끝번호 홀짝제로 판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날 첫 판매를 실시한 대구은행 포항영업부에서는 이강덕 포항시장,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 김재동 포항상공회의소 회장, 박성희 대구은행 환동해본부장이 1일 대구은행 직원으로 변신해 판매원과 시민의 입장에서 새해 덕담을 나누며 지역경제 살리기의 힘찬 출발을 알렸다.

특히, 대구은행 포항영업부에서는 추위에도 불구하고 상품권 구입을 위해 줄지어 선 시민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안내하고 마스크를 무료로 제공하기도 했다.

이번 포항사랑상품권 판매는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회복 기원의 일환으로 설 명절을 앞두고 10% 특별할인행사로 진행되며 발행액 500억 원이 소진되면 자동 종료된다. 다만, 포항사랑카드의 경우, 연중 10% 할인판매를 계속한다.

전국 최대 규모의 상품권 발행을 자랑하는 포항시는 구매자의 선호에 따라 지류형 및 카드형 상품권으로 확대 발행함으로써 지류형 50만원에 카드형 20만원을 더해 개인한도 월 70만원까지(연간 600만원 이내) 1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상품권 구입은 포항시 소재 162개 금융기관에서 가능하다.

또한, 가맹점도 1만 6000여 곳에 달해 생필품, 농산품, 공산품 구입은 물론이고 학원수강이나 레저활동 비용으로도 결제할 수 있어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2021년 한 해는 침체된 소비심리 회복과 소상공인 자립기반 조성을 위해 포항사랑상품권 연중 10% 특별할인행사를 계속 늘려 나갈 것"이라며 "서민경제 위기의 선제적 대응책인 지역화폐 활성화로 포항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 관계자는 "포항사랑상품권의 지난 4년간 누적 발행액은 9000억 원으로 경제 파급효과는 2조원에 달하며 올해 3000억 원을 추가로 발행해 위축된 경기를 회복하는데 큰 시너지 효과를 내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