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의 미래 먹거리, 바다에서 건져올린다!포항시, 용한서퍼비치, 해양장비시험평가원 등 해양 관련 시설 건립에 박차
용한서퍼비치 조감도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새로운 미래 먹거리인 해양장비·해양관광 산업을 육성하고자 ‘해양장비시험평가원’과 ‘용한서퍼비치’의 건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해양장비시험평가원은 실해역 시험평가시스템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3천 톤급 시험평가선 건조와 함께 1000㎡규모로 영일만3일반산업단지에 지상 3층으로 건립된다.

해양장비시험평가원 조감도 <사진=포항시>

포항시는 이 사업을 통해 수중로봇, 수중드론 등 다양한 해양장비와 해양기자재를 선박에 싣고 바다에서 직접 장비의 성능을 시험·평가함으로써 해양장비의 국제 경쟁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시킬 것으로 기대한다.

용한서퍼비치 조성사업은 총 사업비 20억 원을 들여 추진 중이며 지상 2층의 해양레저시설과 전광판, 쉼터 등을 구축하게 된다.

올해 ‘포항 메이어스컵 서핑 챔피언십’이 용한리 해변에서 개최되는 만큼 공사에 차질이 없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포항시는 서핑의 최적지로 알려진 용한리 해변에 서핑 기반시설 등을 조성해 방문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새로운 관광트렌드에 부합하는 관광명소를 만들어 해양레저 관광객을 유치하겠다는 입장이다.

조철호 포항시 해양산업과장은 “올해 착공하는 해양장비시험평가원, 용한서퍼비치의 건립을 기반으로 포항을 젊고 역동적인 도시로 만들어 사람들이 몰려오는 해양레저관광산업의 메카로 변모시키겠다”라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