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경북교육청, 취학아동 예비소집 마쳐··· 대면 및 비대면 방식 병행초등학교 취학대상 아동 507개교 2만 1245명 확인 마쳐
경북교육청이 초등학교 취학대상 아동 2만 1245명에 대한 2021학년도 예비소집을 완료했다. <사진=경북교육청>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원화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초등학교 507개교의 취학대상 아동 2만 1245명에 대해 2021학년도 예비소집을 마쳤다고 20일 밝혔다.

예비소집은 신입생 인원을 조사하고 취학아동과 학부모에게 학교생활을 안내하며 아동의 소재와 안전을 확인하기 위해 진행됐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대면·비대면 방식을 병행하고 참석자가 한꺼번에 몰리지 않도록 시간대와 장소를 분산해 진행했다. 우선 대면 방식은 예비소집일 참석시간을 오후 및 저녁시간, 주말 등으로 다양화하는 한편, 드라이브 스루와 위킹 스루 방식으로 진행했고 비대면 방식은 우편, 팩스, 이메일 등으로 취학자료를 학교로 제출하면 아동의 소재 확인은 휴대전화 영상통화, 원격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통해 진행했다.

2021학년도 취학대상 아동 2만 1245명 중 예비소집에 참석한 아동의 수는 1만 9680명이어서 1565명이 불참했으며 참석한 아동 1만 9680명은 대면 1만 4770명(75%), 대면·비대면 병행 3098명(16%), 비대면 1812명(9%)의 방식을 택했다.

불참아동 1565명은 유선연락, 가정방문, 출입국 사실 확인 등 여러 경로를 통해 전출 804명, 취학유예 149명, 면제 214명, 해외출국 339명, 홈스쿨링 17명, 단순불참 15명, 조기입학 2명과 기타25명 등의 사유임을 확인해 소재·안전도 파악했다.

해외출국 아동 중 1명은 경찰청을 통해 출국사실은 확인됐으나 현재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아동의 보호자와 연락이 닿지 않아 경찰청에 의뢰해 소재 및 안전을 확인중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을 대면·비대면으로 병행하는 등 어려움이 있었다”며 “앞으로 초등학교 예비 신입생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총 동원해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원화 기자  kkskw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