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보건복지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흘째…"이상 반응 대부분 경증"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주영 기자 =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흘째인 2월 28일 기준으로 누적 접종자가 2만 명을 넘어섰다. 접종 후 이상반응은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총 112건이 신고됐으나 모두 두통과 발열 등 예방 접종 후에 흔히 일어날 수 있는 경증으로 알려졌다.

질병관리청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백신 누적 접종자가 2만 322명이라고 밝혔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가 2만 22명, 전날 접종을 시작한 화이자 백신 접종자는 300명이다.

현재까지 1차 접종 대상자 36만 6331명 중 5.5%(1차 대응 요원 제외)가 접종을 완료했으며, 국내 전체 인구(5200만 명) 대비 접종률은 0.039%다.

접종 첫날인 지난 2월 26일에는 1만 9105명이, 둘째 날인 27일에는 1217명이 접종을 마쳤다. 

화이자 백신의 경우는 국내 의료진이 처음 다루는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이기 때문에 의료 기관 82곳에서 본격적인 접종이 이뤄지는 오는 8일 이전까지는 일부 접종 센터에서만 화이자 백신을 접종할 수 있다. 1일 기준으로 현재는 중앙접종예방센터에서만 화이자 백신의 접종이 가능하며, 3일부터는 충청과 호남 등 권역별 접종센터에서도 접종을 진행할 예정이다. 

예방접종 이후 이상 반응으로 신고된 사례는 총 112건이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 111건, 화이자 백신 접종자 1건으로 모두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두통·발열·메스꺼움·구토 등 경증 사례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심하면 사망에 이를 수 있는 가장 큰 부작용인 아나필락시스(전신 중증 알레르기 반응) 의심 사례 등 중증 이상 반응은 신고된 바 없다. 질병청은 “부작용과 예방접종 사이 인과성이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아나필락시스의 경우 예방접종 후 30분 내에 증상이 발현되기 때문에 당국은 접종 후 15~30분 간 접종기관 등에서 상태를 관찰하도록 권유하고 있다. 또 귀가 후에도 당일 3시간, 접종일로부터 3일간 증상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고도 당부했다. 

경미한 이상 반응은 1~2일 내로 상태가 호전될 수 있으나 39도 이상 고열이나 알레르기 반응 등의 증상,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이상 반응이 일상생활을 방해할 정도로 심할 경우엔 의료기관을 방문해야 한다. 

강주영 기자  dodi_78@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