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가핫이슈 비주얼뉴스
"미국도 반했다" 한예리의 '모니카'에 쏟아지는 관심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연 기자 = 배우 한예리가 美패션지 보그US∙더컷 등 단독 인터뷰 진행은 물론, 영화 ‘미나리’에서의 진정성 넘치는 연기로 국내외 매체들의 끊임없는 호평과 극찬을 받아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제공>

배우 한예리의 첫 할리우드 주연작 ‘미나리’(감독/각본 정이삭)가 개봉과 동시에 첫 주 주말 관객 수 1위, 누적 관객 수 34만을 돌파하며 국내 박스오피스 1위를 석권해 흥행 청신호를 밝히고 있다. 한예리는 영화 ‘미나리’에서 가족의 희망을 지켜내고자 하는 엄마 ‘모니카’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한예리는 미국 패션지 보그 US, 뉴욕 매거진 ‘더 컷’(The Cut) 등의 매체와 단독 인터뷰를 진행하며 미국에서도 주목하는 배우임을 증명했다. 보그 US는 “한예리는 글 속에서만 존재했던 ‘모니카’에게 강하지만 동시에 절제된 캐릭터로 생명력을 불어넣었다”라며 호평을 아끼지 않았고, 더 컷은 “시나리오에선 모니카의 존재가 아주 옅었다는 점을 알고 나면 한예리가 선보인 연기는 더욱 놀랍다”라고 언급하며 “스스로 감정선을 그려가며 절제되고 설득력 있는 여성으로 모니카를 다듬어 나갔다”라는 극찬을 더해 한예리의 구체적이고 섬세한 열연에 주목했다.

연일 쏟아지는 호평 속, 오는 25일 개최하는 제8회 마리끌레르 영화제에 첫 앰버서더로 발탁되면서 '배우 한예리'의 존재감은 스크린 안팎으로 더욱 확장되고 있다. 고요하면서 깊은 눈빛과 내면 연기로 모니카의 감정을 그려내 모두를 공감하게 만든 배우 한예리의 행보에 더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한예리가 주연을 맡은 영화 ‘미나리’는 현재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김연 기자  lotuskim0@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