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보건복지
화이자 백신 4천여 명분 포항 도착··· 내달 1일부터 고령자 위주 접종남구 예방접종센터 접종분... 포항시, 접종대상자 조사 및 예방접종센터 확대 진행

오는 4월, 75세 이상 고령자 접종 예정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4000여 명분이 24일 오후 포항에 도착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4000여 명분이 24일 오후 포항에 도착해 보관응 거친 후 4월부터 75세 이상 고령자 접종에 사용될 예정이다.

정부가 화이자사(社)와 계약한 백신 1천 300만 명분 가운데 고령층 접종용 25만 명분이 24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화물터미널에 도착, 군경의 경호 속에서 백신 이송차량으로 옮겨졌다.

이날 도착한 화이자 백신은 중간 물류센터를 거치지 않고 오후에 포항 등 전국 접종센터 22곳으로 출발했다.

포항시에 따르면 화이자 백신은 남구 예방접종센터에 우선적으로 7트레이(4095명분)가 배정됐으며 4월 1일부터 자택에 거주하는 75세 이상 고령자와 요양병원 등 노인시설 입소자 및 종사자를 대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시는 백신을 안전하게 수령·보관 하는 것 외에도 접종대상자를 조사하고 예방접종센터를 추가 확대하는 작업도 병행하고 있다.

접종대상자 조사는 지역사회에 거주하는 만 75세 이상 3만 2천여 명을 대상으로 접종에 동의하는 사람을 파악하는 것인데 동의하는 대상자는 관할 행정복지센터에 직접 가서 접종동의서를 제출하면 된다. 포항시는 현재 담당공무원, 이장·통장·반장 등이 접종대상자들을 직접 찾아가 동의여부를 조사하는 방식도 병행하고 있다.

이후 포항시는 만 75세 이상 접종동의자들에게 직접 연락한 후 접종일정을 잡고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4월경에는 북구 예방접종센터를 추가 개소해 접종센터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화이자 백신을 효율적으로 접종하기 위해 접종대상자 명단 및 등록 관리, 대상자 수송대책 등을 논의 중”이라며 “내달 1일부터 화이자 백신을 성공적으로 접종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naver.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