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포항 흥해읍, '찾아가는 복지읍장제' "레벨 업"월별 테마 정해 테마별로 취약계층 챙겨... 장종용 읍장, “복지 외에도 생활민원 등 애로사항 청취하고 해결하는데 최선 다 할 터”
포항 흥해읍이 지난 2월부터 '찾아가는 복지읍장제'를 재정비하고 월별로 테마를 정해 운영하고 있다. (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한 모습)<사진=흥해읍>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차동희 기자 = 포항시 흥해읍은 지난 2월부터 찾아가는 복지읍장제를 재정비하고 월별로 테마를 정해 운영 중에 있으며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 실직, 질병과 함께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사회적 위험이 증가되고 있는 시점에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 강화를 위해 월별 테마를 정해 테마별로 취약계층을 집중적으로 챙기고 있는 것.

그간의 주요 실적으로는 알콜 의존이 강한 취약계층을 찾아 수 차례 설득과 면담으로 자진해서 병원치료를 받을 수 있게 한 것과 거주환경이 불안정한 저소득 다둥이 가정을 발굴해 민간후원자와 연계, 자녀들의 교육비 등 생활에 도움을 받게한 사실 등이 있다.

한편, 흥해읍은 5월의 테마를 가정의 달을 맞아 '우리 가족 건강하게'로 정하고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함께 지역아동센터를 방문, 아이들의 건강과 돌봄 상황을 확인했으며 애로사항을 논의하고 후원물품을 전달했다. 또한, 어버이날을 앞두고 독거노인 40여 세대를 방문해 불편사항 등을 살펴 볼 예정이다.

이날 강석암 포항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평소에도 흥해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기 위해 스스로 노력하고 있다”며 “테마를 정하고 집중적으로 복지사각지대를 찾은 결과 효과가 훨씬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장종용 흥해읍장은 “그동안 해오던 복지읍장제를 흥해읍의 기획사업으로 변화를 줬다”며 “복지 뿐만 아니라 다양한 생활민원 등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차동희 기자  dhcha3@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