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문화 공연·전시
'트리오 콘 스피리토 19회 정기연주회' 30일 금호아트홀 연세서 개최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지은 기자 = 바이올린 정진희, 피아노 진영선, 첼로 정광준으로 구성된 트리오 콘 스피리토의 제19회 정기연주회가 오는 30일 오후 7시30분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열린다.

아르보 패르트(Arvo Pär)의 피아노 트리오를 위한 모차르트 아다지오, 쇼스타코비치(Dmitri Shostakovich)의 피아노 3중주 1번 작품번호 8, 이신우가 2004년 작곡, 올해 개작 초연하는 피아노 삼중주를 위한 열린 문, 슈만의 피아노 3중주 1번 작품번호 63이 연주된다.

'혼신을 다해 연주하는 3중주단'이라는 의미의 트리오 콘 스피리토(Trio con Spirito)는 실내악의 거장 에버하르트 펠츠(Eberhard Feltz)의 지도 아래 결성되었다. 2010년 독일 슈투트가르트 음악대학 최초로 실내악 최고연주자과정(Konzertexamen-Klaviertrio)에 입학, 최우수 성적으로 졸업했다. 독일에서 한국 국적 앙상블 단체가 받은 첫번째 최고과정 학위라는 점에서도 의미가 남다르다.

한편 공연 수익금은 비정부기구(NGO)인 브링업 인터내셔널에 기부되어 빈민지역 병원 건립에 쓰인다.

김지은 기자  xin.jk87@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