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경제
경북형 공공 배달앱 '먹깨비' 등장 임박!··· 9월 9일 포항 등 11개 시·군 동시 "OPEN"이철우 도지사, 도청 직원 대상 가입홍보 전개해 '눈길'‥. 첫 주문 시 최대 1만 원 할인 혜택도
이철우 도지사가 경북 공공 배달앱 먹깨비의  가입을 홍보하고있다. <사진=경상북도>

가입비, 광고료 없고 수수료 저렴 '매력'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경북 공공 배달앱 '먹깨비'의 공식 오픈일을 다음 달 9일로 확정하고 배달앱(이하 앱) 성공의 열쇠인 소비자 가입 홍보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가맹점 등록에 집중했다면 앞으로는 11개 시군과의 협업으로 현수막 게첨, 리플릿 배부, SNS 홍보 등 온·오프라인 매체를 통한 소비자 가입 홍보를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아직 앱에 가입하지 않은 소상공인이나 프랜차이즈 회원사 등을 대상으로 한 가맹점 모집도 계속 진행한다.

이철우 도지사는 소비자 홍보에 맞춰 "앱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도청 공무원 모두가 홍보대사가 돼야 한다"고 강조하며 19일 부서를 직접 방문해 직원들을 대상으로 리플릿을 배부하고 가입홍보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경북 공공 배달앱은 다음 달 9일 11개 시군(포항·김천·안동·구미·영주·영천·상주·문경·경산·칠곡·예천)에서 동시에 오픈한다.

앱을 통한 상품 주문 시 지역사랑 상품권으로 결제가 가능하며 첫 주문 시 최대 1만 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정기적인 할인 프로모션도 계속 진행된다.

가맹점 신청방법은 포털사이트 검색창에 ‘경북 배달앱’을 검색 후 '먹깨비' 사이트에서 가맹점 관련 정보를 입력해 신청 가능하며 먹깨비 고객센터(1644-7817)로 전화신청도 가능하다.

소비자들은 ‘구글플레이’나 ‘앱스토어’에서 먹깨비를 검색해 다운받은 뒤 사용이 가능하다.

지금까지는 가입비와 광고료가 없고 중개 수수료가 저렴하다는 점에서 소상공인들로부터 열렬한 성원을 받으면서 가맹점 등록이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

소비자들도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역사랑 상품권으로 받을 경우 배달앱에서 사용이 가능해져 기대감이 높은 상황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도청 직원들을 시작으로 전 도민이 소상공인을 위한 착한 소비에 동참한다는 마음으로 경북 공공 배달앱에 적극 가입해 활용해 주기를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