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포항시, 지진피해 지원금 신청접수 10만 건 돌파··· "작은 피해라도 반드시 신청을"이달 31일까지 접수… 온라인 접수, 주말 포함 24시간 상시접수 가능 

- 필수 구비서류 지참 시 우선 접수, 기타 구비서류 2주 내 보완 가능

지난 1일 지진피해 접수 마감 30일을 앞두고 찾아가는 홍보에 나선 이강덕 포항시장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지난해 9월 21일부터 시작된 '포항지진 진상조사 및 피해구제 등을 위한 특별법'에 따른 피해자 인정 및 지원금 신청접수 건수가 올해 8월 19일 기준으로 10만 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총 접수건수는 10만1022건이며 유형별로는 인명피해 1393건, 주택피해 8만9026건, 소상공인 7467건, 중소기업 449건, 농축산시설 164건, 종교시설 306건, 가재도구 등 기타 2217건으로 전체 피해접수의 약 88%가 주택피해이다.

특히, 오는 8월 31일까지 접수 종료기한이 가까워지면서 피해접수 건수는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이달 접수건수는 일평균 1033건으로 지난달까지의 접수건수 대비 2배 이상 증가했으며 1일 최대 1718건이 접수됐다.

다만, 총 접수건수에는 공동명의, 중복 접수 등이 일부 포함돼 있으며 향후 이를 정리하면 정확한 수치를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시는 접수기간이 종료된 후에는 피해 접수가 불가한 점을 고려해 필수 구비서류를 지참하면 우선 신청할 수 있도록 하고 기타 구비서류는 2주 내에 보완할 수 있도록 시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필수 구비서류는 통장사본, 주민등록초본(최근 5년), 등기부등본(재산피해의 경우)이며 추가 보완이 가능한 기타 서류는 피해사진, 견적서 등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평일 8시에서 24시까지만 운영되던 온라인 접수를 주말 포함 24시간 상시접수가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개선했으며 지진으로 인한 피해 접수가 한 건도 누락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기간이 종료되면 접수가 불가하므로 작은 피해라도 반드시 기한 내 신청하기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지진피해 접수는 오는 31일까지 시청 방재정책과, 지역 내 행정복지센터, 흥해 거점접수처(흥해종합복지문화센터)에서 접수가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상담을 원하는 시민들은 지진피해 전담 콜센터(☎054-270-4425)로 연락하면 된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