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빗나간 화살'··· 경북교육청, 예천중 양궁부 특별점검 나섰다"학교 운동부 내 폭력 뿌리 뽑겠다”... 예천교육지원청과 합동점검 및 업무 지원키로
경북교육청이 예천중학교 양궁부의 학교폭력 및 학교 운동부 운영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사진=경북교육청>

[안동=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원화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 24일부터 예천교육지원청과 합동으로 예천중학교 양궁부에서 발생한 학교폭력 및 학교 운동부 운영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특별점검은 학교폭력 사안 및 안전관리 등 점검을 통해 피해학생 보호와 학교 운동부 안전대책 및 향후 재발방지를 위한 것으로 추가 학교폭력 실태를 조사하는 것은 물론 학교 운동부의 지도자 근무실태를 점검하고 향후 대책을 논의했다.

또한, 양궁장 내 CCTV 설치·운영, 학교 운동부 내 학교폭력 실태 진단방법, 학교 외 전문 상담기관을 통한 상담 지원방법 등을 함께 논의했다.

그 결과 우선 양궁장 내 CCTV를 지자체와의 협조로 설치하기로 했으며 학교 운동부 내 폭력 실태 진단을 정례화하고 조사관에 학교 외 전문가도 포함시키기로 했다.

아울러, 피해학생 보호를 위해 예천교육지원청 Wee센터와 협의해 지속적인 상담을 지원할 계획이며 예천중학교 양궁부에 예천교육지원청, 예천군체육회와의 협조 하에 양궁지도자 2명을 배정, 훈련을 지원하기로 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이번 사안에 대한 심각성을 깊이 인식하며 학교 운동부 내의 어떠한 폭력도 용인할 수 없다”면서 “철저한 진상조사를 통해 관련자에 대한 엄중한 조치와 학교 운동부 내 학교폭력 및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원화 기자  kkskw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