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연예·스포츠 연예가핫이슈 비주얼뉴스
[화보] 'D.P' 속 환상의 호흡…정해인·구교환 화보 공개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연 기자 = 탈영병들을 잡는 군무 이탈 체포조(D.P.) 준호와 호열이 다양한 사연을 가진 이들을 쫓으며 미처 알지 못했던 현실을 마주하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D.P.>(디피)가 정해인, 구교환의 더블유 코리아(W Korea) 9월호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에서 두 사람은 시리즈 속 준호와 호열에서 나아가 좀 더 강렬하고 시크한 매력을 뽐냈다. 군무 이탈 체포조로 차출된 이등병 안준호 역을 맡은 정해인은 작품 속 군기가 바짝 든 모습에 성숙함을 더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군인 같지 않은 외모와 말투를 소유한 능청스러운 상병 한호열 역의 구교환은 웃음기를 뺀 진지한 표정으로 독보적인 분위기를 완성했다.

두 배우의 빛나는 케미스트리를 담고 있는 2인 화보 역시 각 잡힌 포즈와 분위기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D.P.>에서 군인 잡는 체포조 D.P.로 분해 끈끈한 브로맨스를 선보인 두 사람은 화보에서도 각이 다른 호흡을 발휘했다. 군 생활에 적응하기도 전에 D.P.로 차출된 이등병 안준호와 헐렁하면서도 진지한 상병 한호열로 분해 환상의 팀워크를 보여줄 준호열 콤비에 대한 기대감이 더해진다.

두 사람의 호흡은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도 빛을 발했다. 서로에 관한 질문에 구교환이 ‘연기에 미친 사람'일 것으로 짐작했다던 정해인은 “알고 보니 그보다 더 확장된 사람이다. 형은 다분히 이성적이고, 그런 채로 연기를 아주 즐기고 재밌어한다. 친해지면서 열려 있는 여러 모습을 알게 되어 놀랐다. 배우한테 유연함은 아주 중요한 자세라고 생각한다”라며 구교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구교환은 “저는 정해인이 하나의 스타일리스트가 됐다고 생각한다. 자기의 인장이 있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아 두 사람이 선보일 케미스트리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높였다.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 내용은 W Korea 9월호 및 웹사이트(wkorea.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연 기자  lotuskim0@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