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경제
경북교육청, 추경예산 5378억 원 증액··· 안전·미래·교육력 강화에 중점- 코로나19 대응과 미래교육 대비 학습환경 구축 등 교육력 회복 강화 -
지난 2일 제325회 경북도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경북교육청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이 확정됐다.

[안동=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원화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 2일 경북도의회의 제325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제2회 추가경정예산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예산은 중앙정부 이전수입 4799억 원, 지방자치단체 이전수입 495억 원, 기타 이전수입 및 자체수입 83억 원 등 기정예산 4조6346억 원 대비 5378억 원(11.6%) 증가한 5조1724억 원 규모다.

추경예산의 편성 기본방향은 2학기 전면등교 대비 학교 안전망 구축, 미래교육 대비 스마트 학습환경 구축,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학생들의 학습, 심리·정서, 사회성 등 학습결손을 회복하기 위한 교육력 강화에 중점을 뒀으며 재정집행률을 높이기 위해 연도 내 집행 가능한 사업만을 편성해 이·불용액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주요 사업은 ▶미래교육을 대비한 스마트 학습환경 구축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학교 방역인력 배치 및 방역물품 구입 ▶노후화된 학교시설 개선 등이다.

미래교육을 대비한 스마트 학습환경 구축을 위해 학교 정보화기기 보급에 482억 원, 유치원 미래교육 구축을 위한 환경개선에 65억 원, 초등학교 미래형 교육과정운영에 80억 원, 중학교 지능형 과학실 구축에 100억 원 등을 편성했다.

계속되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2학기 학교 방역인력 지원 106억 원, 학교 보건인력 배치 20억 원, 학교 급식실 등 방역물품 지원에 20억 원을 편성했으며 교육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저소득층 자녀 정보화 지원에 14억 원, 특수교육 운영에 20억 원, 특수학교 및 학급교구 구입 등 환경개선을 위해 34억 원, 다문화 교육 지원을 위해 11억 원을 편성했다.

특히,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완화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도내 전 학생 1인당 30만 원을 지급하는 ‘온학교 교육회복 학습지원’에 885억 원, 다자녀 학생 1인당 20만 원을 지급하는 ‘희망양육 한시 지원금’ 88억 원을 편성했고 학교회계 자율성 강화를 위해 학교운영비에 691억 원, 학교시설 교육환경 개선으로 918억 원을 편성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촘촘한 방역대책과 지원으로 우리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고 학생들이 정상적인 교육일상으로 되돌아갈 수 있도록 교육력 회복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원화 기자  kkskw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