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제철소, 한가위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펼쳐··· "지역경제 활성화, 우리가 앞장"- 명절 음식, 제수용품 등 구매, 지역 경로당·아동센터에 기부‥. 추석 맞아 직원들 자발적 나눔 및 기부도 잇따라
남수희 포항제철소장이 큰동해시장에서 장을 보고 있다. <사진=포항제철소>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남수희)가 추석을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실시했다.

남수희 포항제철소장을 비롯한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은 14일 포항시 남구 해도동 큰동해시장을 방문, 명절을 앞뒀지만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다소 침체돼 있던 시장에서 장보기 행사를 실시해 모처럼 시장이 포항제철소 직원들로 북적이게 했다.

임직원 200여 명은 점심시간을 이용해 소규모로 나뉘어 큰동해시장에서 명절 제수용품, 추석선물 등을 구매하고 시장 내에 있는 식당에서 점심식사를 했다.

같은 날 상대동, 장량동 전통시장에도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이 방문했다. 포항제철소는 17일까지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을 주기 위해 각 부서별로 자매마을 전통시장을 방문해 장보기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누기 위한 기부도 이어졌다. 남수희 포항제철소장은 이날 구매한 과일, 건어물, 참기름, 쌀 등을 해도동 소재 경로당 8개소와 지역아동센터 2개소에 전달했다. 또한, 각 부서별로 구매한 물품은 추후 자매마을 명절선물로 활용할 예정이다.

남수희 포항제철소장은 "오늘 행사가 코로나19 여파로 명절에도 근심이 깊은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좋겠다"며 "지역 전통시장이 명맥을 이어나가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평소에도 적극적으로 전통시장을 이용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외에도 명절을 앞둔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은 다양한 나눔활동을 펼치고 있는데 제선부와 환경자원그룹, 제강부, 화성부 등은 자매마을인 해도동, 송도동, 중앙동 등에 라면을 전달했다.

수해를 입은 죽장면에도 나눔이 이어졌다. 포항제철소는 수해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죽장면 사과 재배농가를 돕기 위해 '추석명절 사과 팔아주기 운동'을 펼쳤다. 이에 더해 2제강공장 손경하, 황영식 대리는 사내 포상금으로 수령한 300만 원을 죽장면 수해주민에게 전달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매년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명절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펼치고 있으며 이웃들과 나눔활동을 통해 기업시민정신을 실천하고 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