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학생들이 안전한 한가위를!"··· 경북교육청, 마스크 150만 장 긴급 지원- "코로나19 학교 유입 차단으로 안전한 학교 조성할 것"
경북교육청이 추석연휴를 대비해 보건용 마스크 150만 장을 학생들에게 긴급 지원하기로 했다. <사진=경북교육청>

[안동=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원화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코로나19 예방과 지역 학생들의 안전한 교육활동 보장을 위해 추석연휴 대비 보건용 마스크 150만 장을 학생들에게 긴급 지원한다.

'경북교육청 코로나19상황총괄반'에서 2021학년도 코로나19 발생현황을 분석한 결과 학생 감염의 43.9%가 가족·친척 간 감염으로 나타났다.

이에 추석연휴가 다가옴에 따라 가족·친척 간 감염을 차단하고 코로나19의 학교 유입 방지를 위해 기존 학교에서 비축하고 있는 물량 중 일부를 이용, 학생 1인당 보건용 마스크를 5장씩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학교에서 필요한 부분을 파악해 2학기 방역인력 확대 편성, 감염병 예방관리 물품 지원 등 총 111억4300만 원을 지원해 코로나19 예방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변이바이러스의 확산으로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보건용 마스크 지원을 통해 코로나19가 학교에 들어오지 못하게 해 안전한 학교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김원화 기자  kkskw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