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김대일 경북도의원(안동), “장애인들의 든든한 이웃이 되겠습니다~”- 추석 앞두고 '안동시 중증발달장애인 주간보호센터'에 위문품 전달... 간담회 가져
김대일 경북도의원이 추석을 앞두고 안동시 중증발달장애인 주간보호센터를 방문해 생필품을 전달하고 장애인 가족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사진=한국장애인부모회 안동시지부>

[안동=신세계보건복지통신] 차동희 기자 = 경상북도의회 김대일 도의원(국민의힘·안동)은 추석명절을 앞둔 16일 안동시 옥동에 위치한 '안동시 중증발달장애인 주간보호센터'를 방문해 각종 생필품을 전달하고 관계자들의 애로사항을 경청하며 장애인가족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김대일 도의원은 안동지역에서 최초로 중증발달장애인 주간보호센터가 만들어지기까지의 과정을 익히 알고 있기에 늘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었으며 장애인 당사자를 포함한 장애인가족 모두를 위한 정책과 행정이 펼쳐질 수 있도록 도의회 차원에서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것을 약속했다.

김대일 도의원의 선거구는 오늘 방문한 중증장애인시설과는 다른 곳이지만 지역 내에서 가장 힘들 것으로 예상되는 기관을 응원 및 격려코자 방문한 것으로 시설 관계자, 장애인및 그 가족들에게는 특별한 추석을 선물한 셈이 됐다.

안동시 중증발달장애인 주간보호센터는 (사)한국장애인부모회 안동시지부(지부장 김원화)의 부설기관으로 장애인 부모들의 양육과 재활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장애인 자녀들이 어엿한 사회의 일원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할 목적으로 설립됐다. 

김대일 도의원은 위문품을 전달하며 “묵묵히 현장에서 장애인 복지를 위해 애쓰는 관계자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시설을 이용하는 장애인과 가족들이 따뜻한 추석을 보내는데 보탬이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늘 지역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관심을 기울이는 것은 물론, 장애인 뿐만이 아니라 그 가족들이 함께 행복해 질 수 있도록 도의회 차원에서의 지원에 힘쓸 것”이라며 “늘 낮은 자세로 최선을 다해 의정활동을 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차동희 기자  dhcha3@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