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포항시, 코로나 상생국민지원금 9월 한 달만에 97% 지급 완료- 29일 신청 마감, 다음달 12일 이의신청 마감‥. 미신청자 대상 홍보 확대도 진행
코로나 상생국민지원금 신청 현장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 생활 안정을 위해 지급한 코로나 상생국민지원금 지급율이 97%에 달했으며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 시민들의 이의신청은 총 4138건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시는 9월 한 달간 전체 지급 대상자 435953명 가운데 420774명에게 1인당 25만 원씩 총 1053억 1450만 원을 지급했다. 지급율이 96.6%에 달하는데 이의신청에 따른 인용자들에 대한 지급이 계속되고 있어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지급수단별로는 전체의 79%가 온라인(신용·체크카드)으로, 21%는 오프라인(포항사랑카드)으로 지급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국민지원금 이의신청은 9월 말 기준으로 총 4139건이 접수됐는데 국민신문고(온라인) 2352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오프라인)로 1787건이 각각 접수됐다. 이의신청 사유로는 '가구 구성 변경'이 1259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건강보혐료 조정'이 1205건을 차지했다.

포항시는 국민지원금 업무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582명의 인력(공무원 361명, 보조인력 221명)을 투입해 접수창구를 마련했고 이를 통해 높은 지급율을 달성할 수 있었다.

국민지원금은 오는 29일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12월 31일까지 약 4개월간 사용이 가능하다. 기존 포항사랑상품권과 사용처가 동일하며 연말까지 사용하지 않은 잔액이나 미신청 금액은 국가와 지방자치단체로 환수된다.

국민지원금 이의신청은 11월 12일까지 국민신문고(온라인),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오프라인)에 신청할 수 있으며 인용되는 즉시 온라인(건강보험료 조정), 또는 오프라인(그 외)을 통해 신청 및 지급 받을 수 있다.

포항시는 온·오프라인 이의신청 건수가 많아 전담인력을 투입(92명)해 처리하고 있으며 인용자 1135명에 대한 신청안내도 순차적으로 진행 중이다. 또한, 미신청자 1만5천명에 대해서는 10월 중 홍보 확대 및 찾아가는 방문 신청·접수를 실시해 빠짐없이 지급받도록 할 예정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국민지원금을 추석 전에 최대한 지급하도록 함으로써 높은 지급율을 달성해 지역경제에 많은 도움이 됐다”며 “남은 신청기간 동안 거동불편·입원 등으로 인한 미신청자들이 모두 지급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