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경북교육청, 장애학생에 더 나은 교육환경 제공 위해 '통합교육지원실' 구축- 10개 통합교육지원실 구축에 3억 원 지원
경북교육청이 특수교육대상학생에 더 나은 교육환경 제공을 위해 통합교육지원실을 구축한다. <사진=경북교육청>

[안동=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원화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의 성장을 돕고 더 나은 교육환경 제공을 위해 '통합교육지원실'을 구축한다.

통합교육지원실이란 특수학급이 없어 순회교육을 받고 있는 학생들이 교육을 받는 교실, 또는 과밀 특수학급으로부터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교육환경을 위해 특수학급 이외에 추가로 가지고 있는 교실을 말한다.

그동안 특수학급 미설치교의 특수교육대상학생이 순회교육을 받기 위해 그 때마다 빈 교실을 찾아다니는 등 열악한 교육환경에 놓여 있었다. 경북교육청은 지난 2019년부터 꾸준히 통합교육지원실 설치를 지원하고 있으며 2019년 4교, 2020년에 3교를 지원했으며 올해는 10개교로 확대 지원하고 있다.

지난달 30일까지 신청학교를 공개 모집해 포항대흥초병설유치원, 구미원당초병설유치원, 포항 양학초등학교, 포항 항구초등학교, 안동 남후초등학교, 청송 안덕초등학교, 김천 어모중학교, 김천 개령중학교, 영주중학교, 구미산동고등학교를 선정했으며 선정된 학교에는 교별 3000만 원을 지원하고 오는 2022년 2월까지 통합교육지원실을 구축한다.

임종식 교육감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이 교육적으로 소외되지 않고 더 좋은 교육환경에서 교육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원화 기자  kkskw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