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라이프
"새마을운동, 새로운 50년을 향해!"··· 포항시 새마을회관 준공

- 새마을운동, 대한민국 근대화 이끌어... 새마을정신에서 위기극복의 새로운 정신 모색

- 사무공간에 취약계층 봉사공간까지 갖춰... 시정 구현 구심점 발판 마련

1일 개최된 포항시 새마을회관 준공식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1일 새마을회관 준공식을 갖고 새마을운동의 새로운 50년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이강덕 포항시장, 김병욱 국회의원,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강필순 포항시의원, 이종평 경상북도새마을회장, 이상해 포항시새마을회장, 각급 기관단체장, 전·현직 새마을회원, 지역주민 등이 참석했다.

또한, 발열체크, 백신접종 확인, 방역안심 스티커 부착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가운데 진행됐으며 사전행사로 새마을풍물단의 지신밟기 공연을 시작으로 경과보고, 감사패 수여, 인사말씀, 축사, 기념테이프 커팅, 내부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난해 2020년은 새마을운동이 시작된 지 50년이 되는 뜻깊은 해였다. 새마을운동은 대한민국의 근대화를 이끌었고 새마을정신 속에서 위기극복의 새로운 정신을 찾아 왔다”며 “오늘 포항시 새마을회관 준공을 통해 새로운 50년을 열어가는 소중한 발판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상해 포항시새마을회장은 “새마을회관 건립을 도와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포항시 새마을회는 나눔, 봉사, 배려 등 새마을정신을 실천하며 시정과 지역발전을 위해 앞장서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올해 2월 착공해 12월에 완공된 포항시 새마을회관은 포항시 북구 새마을발상지길 131-2에 위치한 지상2층 건물로 총 사업비 12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1188㎡ 규모로 건립됐다.

포항시 새마을회관은 새마을회 사무실과 회의실은 물론, 앞으로 포항시 취약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의 공간을 갖춰 포항시 시정 구현의 구심체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포항시새마을회의 4개 회원단체는 포항시지도자협의회, 포항시부녀회, 직장공장포항시협의회, 새마을문고포항시지부로 돼 있으며 1만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