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건
서울 청계천서 백골 시신 발견…경찰 수사중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호준 기자 = 서울 청계천에서 백골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6일 서울 성동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2시 50분께 성동구 용답동 신답철교 아래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의 뼈가 발견됐다. 서울시설공단 소속 직원이 사건 현장 인근을 청소하다가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견 당시 유골은 흰색 포대로 덮여있던 상태였다.

경찰은 유골에서 외력에 의한 손상 등이 발견되지 않은 점 등을 미뤄 타살 혐의점이 없는 것으로 판단하는 한편,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DNA 

경찰 관계자는 “유골에서 손상이 발견되지 않은 점 등을 미루어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DNA 분석을 의뢰했다”고 밝혔다.

이호준 기자  hjlee3317@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