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라이프
"신고 합니다. 전입을 명 받았습니다!"··· 이장식 부시장, '포항시민' 됐다- “51만 인구회복 및 지속가능한 포항 만들기 위해 최선 다할 것”
신임 이장식 포항시 부시장이 대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전입신고서를 작성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지난 1월 1일 취임한 이장식 포항시 부시장이 4일 대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포항시민으로 전입신고를 마쳤다.

이장식 부시장은 “지속가능한 도시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51만 인구 회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오늘 전입신고를 시작으로 미래 신성장산업 기업 유치, 지역 청년사업가 지원 등 다양한 정책을 발굴해 51만 인구회복에 총력을 기울이고 또 한편으로는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키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임 이장식 포항시 부시장은 지난 1991년 7급 공채를 통해 공직에 입문한 이래 경상북도 인재양성과장과 일자리창출단장, 청도군 부군수 등을 거쳐 2018년 지방부이사관으로 승진한 후 경산시 부시장과 경상북도 자치행정국장을 역임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