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라이프
올해부터 아기 낳아 기르기 더욱 좋아진다!··· 포항시, "두 돌까지 영아수당 지원"

- 0~1세 매달 30만 원씩 2년간 지원... 2025년부터 50만 원으로 확대 예정

- 보육시설 이용 영아 뿐 아니라 가정양육 영아까지 '혜택'

포항시가 2022년부터 출생하는 아동에게 영아수당 30만 원을 2년간 매월 지급한다. [작은 사진은 KBS 1TV 뉴스 화면 캡쳐 / 구성=신세계보건복지통신]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차동희 기자 = 포항시는 새해를 맞아 2022년 1월 1일부터 출생하는 아동에게 영아수당 30만 원을 매월 지급한다고 밝혔다.

영아수당은 0~1세 아동에 대한 추가지원을 통해 아동의 건강한 발달과 성장을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해 신설됐다.

이에 따라 2022년 출생아부터 가정에서 양육하는 아동은 두 돌 전까지 기존에 받던 가정양육수당(0세는 20만 원, 1세는 15만 원)보다 상향된 영아수당(0~1세 30만원)을 지원받는다.

가정양육 시에는 현금으로 지원받을 수 있으며 어린이집 이용 시에는 보육료 바우처로, 종일제 아이돌봄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정부지원금으로 수급할 수 있다.

보육료 바우처와 종일제 아이돌봄 지원금은 30만 원을 초과해도 전액 지원되는데 이러한 영아수당은 2025년부터 50만 원으로 증액될 예정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0세에서 1세에 해당하는 영아의 경우 가정에서 양육하는 경우가 많다”며, “영아수당 도입으로 영아 양육 시민들에게 적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차동희 기자  dhcha3@hanmail.net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