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라이프
"범접불가" 포항의 힐링 클라쓰!··· 도심·해양·산림 조화로 도시가 곧 '공원'

- 폐철도 부지에 '녹색활력' 불어넣은 철길숲, 최고의 히트상품으로 자리매김

- '영일만해오름탐방로' 등 해안둘레길, 언텍트 힐링 관광명소로 급부상

- 집을 나서면 어디든 공원... 미세먼지 저감은 물론 생기 넘치는 도시로!

‘포항철길숲 상생숲길 인도교 연결사업’ 조감도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그린웨이(Green-Way) 프로젝트’를 통해 기존의 회색 산업도시 이미지를 미래형 친환경 녹색도시로 전환한데 이어 도시숲 등을 지속 조성해 침체된 도시에 활력을 불어넣어 시민의 삶을 개선하고 탄소배출 저감정책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016년부터 도심과 해양, 산림 등 3개축을 중심으로 하는 그린웨이 프로젝트를 통해 도시숲과 둘레길 조성, 하천 복원, 산림휴양시설 확충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면서 사람과 자연이 어우러진 쾌적한 도시를 가꾼다는 목표를 하나둘씩 이뤄가고 있다.

또한, 철강산단에서 유입되는 미세먼지 저감 및 도심 열섬현상 완화를 위해 ‘미세먼지 차단 숲’을 조성하고 해안과 인접한 지역에는 태풍, 해일, 산사태 등에 대응하기 위한 ‘도심 방재 숲’, ‘해안 방재 숲’과 함께 시민을 위한 산책로를 만들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그린웨이 프로젝트는 도시의 체질과 시민문화를 근본적으로 업그레이드시키는데 목표가 있다”면서, “환경과 보행 중심으로 도시를 재편하고 쾌적한 시민의 삶을 구현하는 동시에 지속가능하며 살고 싶은 아름다운 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우선, 포항 도시숲의 대표 브랜드인 ‘철길숲’은 지난 2015년 4월부터 2019년 5월까지 4년간 동해남부선이 깔려 있던 유성여고~옛 효자역에 이르는 6.6㎞ 구간에 조성됐으며 조만간 효자역에서 유강IC(상생인도교)까지 2.7㎞ 구간이 연장된다.

시민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는 ‘해도도시숲’은 지난 2018년부터 9만6000여 그루의 교목·관목·초화 등을 심어 형산강 너머 철강산단으로부터 유입되는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동시에 도심의 열섬현상을 완화해 에너지 절감에도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특히, 해도도시숲은 온실가스배출권 거래제 등록으로 30년간 780톤의 탄소흡수량을 인증 받았으며 시민 간 교류의 장으로서 이웃 간의 인간적 관계를 형성하는 데도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2017년의 촉발지진으로 인해 트라우마를 겪고 있는 지역민들에게 숲 체험을 통한 심리적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한 ‘지진 트라우마 해소학교 숲’도 조성을 마쳤으며 지진피해가 컸던 흥해읍 흥해초등학교 내에는 나무를 식재하고 휴식시설도 마련한 상태다.

영일만을 끼고 동쪽으로 쭉 뻗은 한반도 최동단 트레킹 로드 ‘호미반도해안둘레길’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파도치는 바다 위를 지나는 해안둘레길이다.

호미반도해안둘레길은 일명 호랑이 꼬리 부분에 해당하는 영일만을 끼고 동쪽으로 쭉 뻗어 나온 해안선을 연결하는 24.7㎞의 트레킹 로드로 절벽과 파도로 인해 접근이 불가능했던 일부 구간을 데크로 연결했다.

또한, 예로부터 명사십리와 울창한 소나무 숲 등 천혜의 자연조건을 갖춘 곳으로 이름난 ‘송도해수욕장’을 시점으로 영일만의 해안선을 따라 영일대, 영일만항, 칠포, 오도, 월포, 화진을 이으며 포항시와 영덕군의 경계인 송라면 지경리까지의 4개 코스 39.2㎞ 길이에 달하는 ‘영일만해오름탐방로’ 역시 대표적인 해안둘레길이다.

이와 함께 운제산의 수려한 산림자원과 신라 천년고찰 오어사의 지형을 살려 오어지 수변경관을 편안하게 감상하며 걸을 수 있게 만든 트레킹 로드 ‘오어지둘레길’은 총 연장 7㎞의 도보로 2시간 정도 걸리는 편안하고 고즈넉한 코스이다.

오어지둘레길은 처음 출발한 곳으로 다시 돌아오는 순환형 둘레길로 조성돼 아름다운 오어지 수변경관을 감상하며 누구나 편안하게 걸을 수 있는 지역의 대표적인 둘레길로 명성을 얻고 있다.

권택석 기자  kwtase@naver.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탕카 2022-02-22 10:07:41

    맨위의 사진은 바다로 착각 할수 있네요.
    저긴 유강 코아루 4차 앞 전경인데 형산강
    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