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정치
외식업 경북지회 3만여 회원들, 김정재 의원 만나 윤석열 후보 "지지선언"

- 코로나19 장기화 따라 업계 피해상황 공유 및 지원대책 논의

한국외식업중앙회 경상북도지회가 김정재 의원을 만나 윤석열 후보 지지선언을 하고 있다. <사진=김정재의원실>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사)한국외식업중앙회 등 자영업 대표 단체들의 국민의힘 윤석열 대통령 후보 지지선언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외식업중앙회 경상북도지회(지회장 김원길)도 이 대열에 동참했다.

3만여 명의 회원을 보유한 이 단체는 5일 오전 국민의힘 경북선대위 총괄선대위원장인 김정재 의원(포항 북구)을 만나 윤석열 대통령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또한, 이날 김원길 지회장, 박찬무 사무국장 등 해당 단체의 회원들과 김정재 의원이 참석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외식업계의 피해상황을 공유하고 지원대책을 함께 논의했다.

김정재 의원은 “문재인 정부는 K-방역이라는 미명 하에 외식업계의 희생을 강요하고 제대로 된 보상도 하지 않고 있다”며, “정권교체를 통해 코로나19 방역대책을 근본적으로 수정하고 외식업계의 피해에 대한 확실한 보상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권택석 기자  kwtase@naver.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