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포은적십자봉사회‧오천자원봉사센터, 자가진단키트 소분 봉사 '구슬땀'

- 50여 명 자원봉사자 자가진단키트 소포장 작업 봉사활동 나서

포은·돌풍·미담 3개 적십자봉사회와 오천읍 자원봉사거점센터 회원들이 포항교육지원청에서 코로나19 자가진단키트 소분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은·돌풍·미담 3개 적십자봉사회와 오천읍 자원봉사거점센터(센터장 이상준)에서는 지난 21일과 22일 포항교육지원청에서 포항시 관내 각급학교에 전달할 코로나19 자가진단키트 소포장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작업에는 포항교육지원청 직원들과 오천·연일 지역 적십자봉사회 및 오천읍 자원봉사거점센터의 자원봉사자 50여 명이 참여했으며 12만여 개 자가진단키트의 소포장을 완료했다.

포은적십자봉사회 오염만 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학생과 선생님들을 위해 자발적으로 봉사에 참여한 회원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을 위해 열심히 봉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항교육지원청 관계자는 “자원봉사자들의 노력으로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업에 열중할 수 있게 됐다”며, “코로나19의 확산 차단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naver.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