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연예·스포츠 연예가핫이슈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2020~2022년작 중 사전 최고 예매량 기록'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이터널스' 보다 빠른 "미친 속도"…흥행 신드롬 예고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지은 기자 = 5월 최대 기대작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개봉 6일을 앞두고 사전 예매 35만장을 돌파, 2020-2022년 개봉작 중 동시기 사전 최고 예매량을 기록하며 폭발적인 흥행 신드롬을 예고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개봉 6일을 앞둔 4월 28일 오전 11시 54분, 사전 예매량 350,018장으로 2020-2022년 개봉작 중 동시기 사전 최고 예매량을 경신했다. 이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개봉 3일 전 오후 3시 40분 기준 기록한 34만8431장은 물론 '이터널스'의 개봉 당일 사전 예매량 34만8332장을 모두 넘어선 것으로 그 의의를 더하고 있다.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모든 상상을 초월하는 광기의 멀티버스 속, MCU 사상 최초로 끝없이 펼쳐지는 차원의 균열과 뒤엉킨 시공간을 그린 수퍼내추럴 스릴러 블록버스터이다. 이번 작품은 ‘광기의 멀티버스’가 깨어나며 벌어지는 충격적인 스토리와 마블 역사를 새롭게 쓸 화려한 시각효과를 통해 관객들을 멀티버스의 신세계로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MCU의 대부이자 공포 장르의 대가 ‘샘 레이미’ 감독 특유의 강렬한 분위기를 담아내 마블 최초의 ‘수퍼내추럴 스릴러 블록버스터’ 장르에 도전해 관객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베네딕트 컴버배치를 비롯해 엘리자베스 올슨, 베네딕트 웡, 소치틀 고메즈, 치웨텔 에지오포, 레이첼 맥아담스 등 할리우드 최고의 연기파 배우들이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압도적 열연을 예고, 더욱 궁금증을 자극한다.

한편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오는 2022년 5월 4일 전 세계 동시 개봉 예정이다.

김지은 기자  xin.jk87@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